류현진, 양키스전 출격...홈런 3개 맞고 5이닝 5실점
류현진, 양키스전 출격...홈런 3개 맞고 5이닝 5실점
  • 해피와이어뉴스(HAPPY WIRE NEWS)
  • 승인 2020.09.08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뉴욕 양키스의 매서운 화력을 이겨내지 못했다.

류현진은 8(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 살렌필드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양키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피홈런 3개를 포함해 5이닝 6피안타 2볼넷 5탈삼진 5실점(5자책점)을 기록한 뒤 2-5로 뒤진 6회초 공을 넘겼다.

한 경기에서 홈런 3개를 허용한 건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뛰었던 지난해 824일 양키스전 이후 처음이다.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2.51에서 3.19로 뛰었다.

류현진은 1회초 백투백 홈런을 내주며 2실점했다.

1사에서 루크 보이트에게 초구 몸쪽 높은 직구를 던졌다가 좌월 솔로 홈런을 내줬고, 후속 타자 에럭 힉스에게도 몸쪽 직구를 공략당해 좌월 솔로 홈런을 허용했다.

1루에서 3루 방면으로 거센 바람이 부는 살렌필드의 특성이 류현진을 괴롭혔다.

힘든 상황은 계속됐다. 클린트 프레이저의 내야 땅볼을 토론토 3루수 트레비스 쇼가 놓치는 실책을 범해 11루 위기를 맞았다.

그러나 류현진은 후속타자 글레이버 토레스를 헛스윙 삼진, 미겔 안두하르를 3루 땅볼로 유도하며 추가 실점을 막았다.

토론토 타선은 1회말 13루에서 나온 로우디 텔레즈의 우익선상 적시 2루타로 한 점을 뽑으면서 류현진을 지원했다.

이어진 11, 2루 기회에서 후속 타선이 침묵하면서 추가점을 올리지 못한 건 아쉬웠다.

류현진은 2회 또 수비실책이 나왔지만 흔들리지 않았다.

2사에서 상대 팀 테리오 에스트라다의 2루 땅볼을 토론토 내야수 조너선 비야가 놓치는 실책을 범했는데, 류현진은 후속타자 D.J. 러메이휴를 유격수 땅볼로 처리하며 스스로 위기를 탈출했다.

토론토는 2회말 쇼와 산티아고 에스피날의 연속 안타로 2-2 동점을 만들었다.

류현진은 3회 힉스에게 스트레이트 볼넷을 허용했지만, 프레이저를 2루수-유격수-1루수로 이어지는 병살타로 유도해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다.

잘 던지던 류현진은 4회초 다시 홈런을 얻어맞았다.

1사에서 안두하르에게 가운데 몰린 슬라이더를 던졌다가 좌중월 솔로 홈런을 내줬다.

그러나 후속 타자 가드너와 카일 히가시오카를 연속 헛스윙 삼진으로 잡으며 추가 실점은 막았다.

류현진은 5회 무너졌다. 러메이휴에게 1루수 내야 안타, 보이트에게 좌전 안타를 허용해 21, 2루 위기에 몰린 뒤 프레이저에게 좌익선상 싹쓸이 적시 2루타를 내줘 2-5가 됐다.

이후 류현진은 토레스에게 볼넷을 허용했지만 안두하르를 삼진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금낭화로15길 9 (방화동 208)
  • 대표전화 : 02-3394-5406
  • 팩스 : 02-3672-7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양규
  • 법인명 : 해피와이어뉴스(HAPPY WIRE NEWS)
  • 제호 : 해피와이어뉴스(HAPPY WIRE 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02
  • 등록일 : 2018-05-15
  • 발행일 : 2018-05-15
  • 발행인 : 박양규
  • 편집인 : 박양규
  • 해피와이어뉴스(HAPPY WIRE 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해피와이어뉴스(HAPPY WIRE 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cykp1224@naver.com
ND소프트
협력사 :